페이지

2011년 1월 13일 목요일

심장에 위험한 순간들 5 가지.



113D160F49939DC336A7DB
Understanding Heart Disease
video


하바드대 연구팀

1. 아침에 눈을 떴을 때
심장마비는 아침 시간에 40% 증가한다.

잠에서 깨어난 직후 우리몸의 아드레날린과 스트레스 홀몬 분비때문에 
혈압상승, 산소 필요량이 증가하고 수분이부족하게되어 혈액이 끈끈해지고
장박동 공급속도가 느려지기 때문임.
침대에서 천천히 일어나고, 아침 운동에 앞서 워밍업을 천천히하여 
심장 부담을 줄인다.

2. 월요일 아침 
전체 심장마비의 20%가 월요일 아침에 일어난다
휴일을 보내고 업무복귀 한다는 부담감과 스트레스가 악영향을 
미친다- .일요일에 늦잠자는 버릇을 없애고, 충분한 수면을 
취하여 월요일 아침 일찍 일어 나는데 부담스럽지 않도록 한다

3. 저녁 과식 후 
포만감으로 심장의 부담감이 가중되고 특히 고지방. 고탄수화물 
식사는 혈관을 수축하여 피를 엉기게 한다
저녁에 과식을 피하고 적정량만 먹는 습관을 들이며 위장 장애가 
없으면 매일 아스피린을 복용하여 혈액이 끈끈해지는 것을 막는 
것이 좋다. 

4. 급격히 운동할 때
평소하지 않다가 갑자기 과격한 신체 활동을 할 때 
심장에 엄청난 부담이 온다.
- 규칙적인 운동으로 신체를 단련하고 운동 강도를 서서히 증가시키며 운동 후 
10분가량 스트레칭 등으로 마무리하는 습관을 기른다.

5. 긴장상태가 지속될 때
심한 근심.걱정 등이 지속되는 것은 심장 건강 관점에서 갑작스런 
운동만큼 위험 하다.
혈압.심박수.아드레날린 수치가 상승되고 온몸이 경직된다

- 심호흡, 스트레스 해소 등으로 긴장을 늦추고협심증혈압 
치료제 복용이 도움된다

심장 돌연사 예방하는 길 5가지


심장은 생명이 끝나는 순간까지 온 힘을 다해서 뛰지만 나이 구분 없이 갑자기 발작을 일으켜 마비되는 등 돌연사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운동 중에 갑자기, TV를 보다가 혹은 운전 중이나, 잠자는 동안에도 심장이 멎으면 사망하게 된다.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심장내과 하종원 교수는 “40대 후반이나 50대에는 직장생활 등으로 쌓였던 스트레스와 과로가 한꺼번에 덮치면서 심근경색 등으로 인한 심장마비 사망이 늘어난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심장마비는 생활습관을 조금만 바꿔도 그 위험을 크게 줄일 수 있다고 입을 모은다. 심장마비를 일으키는 9대 요인은 △콜레스테롤 △흡연 △당뇨 △고혈압 △복부비만 △스트레스 △과일섭취 부족 △운동부족 △과음 등이다. 

운동은 심장병 예방을 위해 꼭 해야한다. 한양대병원 심장내과 신진호 교수는 “평소에 운동을 하지 않던 중년 비만, 고혈압 환자가 심장병 예방 차원에서 운동을 하려면 시작 전에 꼭 의사와 상담해야 한다”고 말했다.

심장 돌연사를 예방하는 방법

▽운동한다

뉴욕 몬테피오르 아인슈타인 심장센터 롭 미힐러 박사는 “운동은 좋은 콜레스테롤을 높이고, 나쁜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운동을 하면 심장 발작을 일으킬 수 있다는 염려는 잘못된 얘기다. 순간적인 심장 발작 가능성은 있지만, 길게 봐서 심장을 튼튼하게 한다. 뚱뚱하거나, 건강에 문제가 있거나, 오랫동안 운동을 하지 않았다면 운동을 시작하기 전에 의사의 도움말을 구하는 것이 좋다.

▽내가 어떤 점이 위험한 지 안다

심장 발작이나 심장 질환과 관련된 위험 요소를 알고 있어야 한다. 기본적으로 콜레스테롤 수치나 혈압이 이런 요소에 해당된다. 이외에도 체중, 흡연 습관 등 무엇이 내게 위험한 지 알아야 한다. 비만은 표준 체중보다 10kg 무거우면, 그만큼의 추를 심장에 매달고 다니는 셈이다. 이러면 심장 근육이 정상보다 두꺼워져 운동성이 떨어진다.

▽가족력을 파악한다

가족들의 심장 질환 발병 시기를 아는 것만으로도 큰 도움이 된다. 만약 아버지가 40세에 심장 발작을 경험했다면 아들 세대의 유전적인 위험을 알 수 있는 중요한 정보가 된다.

▽심장 질환의 증상을 안다

- 계단을 오를 때나 무거운 박스를 옮기는 등 힘을 주는 상황에서 가슴에 압박감, 타는 듯 하고 쥐어 짜는 듯 한 통증, 긴장감 등이 생길 수 있다.

- 통증이나 압박감이 팔, , 턱 등으로 퍼져 나간다.

- 피로, 기진 맥진 등 증상과 함께 숨이 가빠온다(여자들에게는 더 경미할 수 있다).

▽심폐소생술을 익힌다

스스로에게 할 수는 없지만, 긴급 상황에 처한 다른 사람을 도울 수는 있다. 뉴욕대 심장내과 주디스 호크만 교수는 “응급차가 도착하기 전에 누군가가 심폐소생술을 할 수 있다면 살 확률이 비교할 수 없이 높아진다”고 말했다.
 


Top 5 Heart Disease Myths
video

댓글 없음: